법원 "이재용, 승계작업서 박근혜 도움 기대하고 뇌물 제공"(속보) > 뉴스

본문 바로가기

법원 "이재용, 승계작업서 박근혜 도움 기대하고 뇌물 제공"(속보)

EPOSTiNG | 작성자: a1234
게시됨: 2017년 08월 25일 15시 28분 KST | 출처: 연합뉴스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본문

kj0rj8.gif
KDZAVf.gif
4m8iwQ.gif
 

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(재판장 김진동 부장판사)는 25일 오후, 이 법원 417호 대법정에서, ‘이재용 부회장 등 삼성그룹 전현직 임직원 뇌물공여 등 혐의 사건’ 선고 공판을 열고, “삼성은 ‘대통령의 승마지원 요구’를 정유라에 대한 지원으로 인식했다고 판단된다”며, “이재용 피고인은 그룹의 경영권 승계작업과정에서 박 전 대통령의 도움을 기대하고, 뇌물을 제공한 것으로 인정할 수 있다”고 판시했다.

 

재판부는, 삼성이 올림픽 승마지원을 위해 코레스포츠에 송금한 72억원을 ‘뇌물’로, 회령금액은 64억원을 각각 인정하면서, 재산국외도피 혐의를 유죄로 판단했다.

 

법원 “삼성, 최순실 독일법인 지원하며 용역거래인냥 외환거래”

 

[이재용 선고] 법원, “삼성전자 최순실 지원 64억 횡령 인정”

 

 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

Copyright © eposting.co.kr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