홍준표 장화 갑질봉사? “손이 없냐” 노무현 전 대통령과 비교샷 > 뉴스

본문 바로가기

홍준표 장화 갑질봉사? “손이 없냐” 노무현 전 대통령과 비교샷

EPOSTiNG | 작성자: a1234
게시됨: 2017년 07월 21일 10시 06분 KST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본문

x1wjgy.jpg사진=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트위터

홍준표 자유한국당 충북 청주 수해복구 현장에서 장화를 신고 벗는 사진이 공개되면서 '장화 의전' 논란이 일고있다.

인터넷 상에 공개된 사진에는 홍준표 대표가 장화를 신고 벗는 과정에서 손 하나 까딱하지 않는 모습이 담겼다. 홍준표 대표가 장화를 신고 벗을 때 보좌관이 허리를 숙여 장화를 신겨주고 벗겨줬다. 

앞서 홍준표 대표는 지난 19일 충북 청주시 상당구 낭성면의 한 시골된장 시범화 사업장에서 봉사활동을 했다. 수해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로하기 위한 취지였다.

그러나 이날 홍준표 대표는 약 한 시간도 안되서 봉사활동을 끝냈고, 보여주기식 연출이라는 지적을 받았다. 특히 이날 예정돼 있던 청와대 회담까지 불참하고 찾은 봉사활동이라 비난은 더욱 거셌다. 

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자신의 사회관계망(SNS)에 홍준표 대표의 장화 신는 사진과 고(故) 노무현 전 대통령의 장화신는 모습을 비교하는 게시물을 올리기도 했다. 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

Copyright © eposting.co.kr All rights reserved.